azlyrics.biz
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#

hwaji – 암실 dark room lyrics

Loading...

[verse 1]
나를 미친놈이라 불러도 좋아
걸음마다 백스텝 해도 말투는 “shawty, what up”
좀 먹었어도 내 번식본능은
어디 안 가니까 트립하지 마. 윗도리 벗어
그 담엔 네 블라우스, 네 브라
등 뒤로 손 뻗어 더듬거리다
끈을 찾지. 한 손에 당겨서 풀어
저리 집어던지고 한보 앞으로
불 꺼. 스위치 내려. 그게 더 좋아
너의 초인종을 눌러, 여호수와의
증인처럼. 장님처럼
막대로 두드리고 들어가
물어봐, 내가 누군지
답은 이미 알아, 너의 두 무릎이
어둠 속의 네 거친 숨소리 나를 홀려
아래 어딘가에 적혈구 쏠려

[hook]
여긴 내 암실 (불 붙여. 하나도 안 보여)
쉬어가, 잠시 (눈 붙이다 가, 조금만)

[verse 2]
에이요, 흔들거려. 귀가 웅웅거려
이건 소주 땜에라며 뭉뚱그려
네 눈 둥그렇게 떠도 안 보이지
여기 내 암실이 오늘 너의 집
혈관 속에 알코올을 비롯한
다른 죄악들이 흘러. 말해, “너 오늘 집에 못 가”
가지 마. 그냥 쉬다 가, baby
가도 나를 즈려밟고 지나가, baby
창문 하나 없는 방에 불을 껐고
내 눈이 적응하기에는 너무 어둡고
내 시력을 포기하는 한 가지 조건
‘살결은 닿고 손은 자유로울 것’
라이터에 불을 붙여
넌 안 펴도 돼. 이건 그냥 나의 추천
라운드 2 한번 가볼게
네 그 쌈에다 내 고기 한번 싸먹게

[hook]

[outro]
네 살결이 약이라면 이건 o.d
이건 o.d., 이건 이건 o.d
네가 약이라면 이건 o.d
이건 이건 o.d., 이건 o.d